오늘, 민들레

<오디세이민들레> 1000조각 퍼즐 맞추기

공간민들레
2020-07-24
조회수 220

드디어 천 조각 퍼즐이 완성되었습니다. 코로나19로 개학이 계속 미뤄지자 학교가고 싶은 마음이 간절해졌습니다. 줌으로 매일 만나 수업을 해도 대면으로 만나고 싶은 마음은 간절해지기만 했습니다. 6월 3일 등교 개학이 되자 학생들은 생기 가득한 얼굴로 학교에 왔습니다. 수업도 활기차고 쉬는 시간도 다양하게 채워져 갔습니다. 쉬는 시간에 한쪽에선 기타를 치며 노래하고, 보드게임도 하고, 책을 읽기도 했습니다. 쉬는 시간 해보라고 보리샘이 놀이감을 가져와 주셨습니다. 천 조각 퍼즐맞추기!
아무것도 없는 종이 위에 테두리를 맞춰가기 시작하더니 시시때때로 한두 명이 모여 조각들을 채워나갔습니다.  어느 세월에 맞춰질까 막막하게만 보였는데, 시나브로 한두 명씩 돌아가며 조각을 맞춰갔습니다. 한 사람이 주욱 맞춰야 했다면 힘들어서 포기했을 것 같습니다. 누군가가 하다만 부분을 누군가는 쉽게 이어 붙이고 누군가는 또 다른 면을 채워갔습니다.  한쪽에 놓여있는 퍼즐에 눈길이 닿은 사람들이  조금씩 맞춰가더니 점점 빈 종이가 사라졌습니다.  A양이 자기가 마지막을 채워야 한다며 한 조각 들고 도망가서 한 자리만 남긴채 완성을 기다리다가 조각을 내놓지 않으면 다 흩어놓겠다는 친구의 엄포를 듣고 그 조각을 내놓았기에 완성!!

0 0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로 47-15, 1층

민들레출판사 T. 02-322-1603  F. 02-6008-4399

E. mindle1603@gmail.com

공간민들레 T, 02-322-1318  F. 02-6442-1318

E. mindle00@gmail.com

Copyright 1998 민들레 all rights reserved

이용약관             개인정보처리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