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민들레

<교육공간민들레> 우리는 이렇게 만났습니다 - 민들레 교강사 회의

공간민들레
2020-11-24
조회수 507

벌써 2020년 교육활동이 마무리 되는 느낌입니다. 

오늘은 줌으로 민들레의 모든 선생님들과 만났습니다. 

예년 같으면 보통 교강사 모임을 1년에 네 번 정도 합니다. 

본격 활동이 시작되기 전 3월 정도, 올해는 무엇을 중요하게 가져갈지

서로 어떻게 도울지를 나누는 모임입니다. 그리고 학기 말에 한 학기를 돌아보는 시간을 갖습니다.

서로 격려하고 고생했다고 덕담을 나누는 것도 이 때입니다.

그리고 2학기를 시작하고 바로 또 모입니다. 

맛있는 것도 먹고, 남은 한 학기 잘해보자며 마음을 모읍니다. 

그리고 11월 정도에 마무리를 어떻게 할지, 남은 시간 동안 서로 알아야 할 것이 없는지를 

최종적으로 공유하며 12월을 맞습니다. 

이런 흐름이 올해는 잘 가동되지 못했습니다. 

각자 다른 요일에 수업을 해서, 서로 얼굴도 모르고 한 해를 넘겨야 할 상황이었습니다.

그래서 줌으로라도 모이자고 해서, 우리는 만났습니다.

이렇게라도 만나 참 좋았습니다. 

각 수업이 연결되고, 흐름이 이어집니다. 

참, 감사합니다.  

0 0

서울시 성북구 동소문로 47-15, 1층

민들레출판사 T. 02-322-1603  F. 02-6008-4399

E. mindle1603@gmail.com

공간민들레 T, 02-322-1318  F. 02-6442-1318

E. mindle00@gmail.com

Copyright 1998 민들레 all rights reserved

이용약관             개인정보처리방침